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파일 등록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시기 바랍니다.

  • 작품

작 품

K-ARTSHARING에 등록된 10,113점의 작품을 감상해 보세요

사이버갤러리 보기

작품정보

작품정보
작품명 show
제작년도 2018 년
크기 63.82 inch × 44.13 inch, 162.1 cm × 112.1 cm
장르 회화
테마 풍경,인물,공간
컬러
재료 oil on canvas
설명
대여상태 대여가능

작가정보

작가 프로필 사진
작가정보
작가 이름 이송
예명(호)
출생년도
국적 대한민국
홈페이지 http://blog.naver.com/ina2song
페이스북 http://
자기소개

 시대가 변화하며 공간도 변화됐다. 우리가 사는 공간, 삶은 끊임 없이 변화한다. 그 공간은 그 형태를 알 수 없으며 파편화의 연속을 보여주고 있다. 사람들은 그 영향으로 인하여 내적 안정을 유지할 수 없다. 이러한 심리는 공간 속에서 더욱 드러난다. 자본에 지배 받고 있는 공간은 그 실체를 알 수 없고 그들의 존재 이유는 더욱 희미해져 간다. 그 본질의 의미를 잃어가기 때문에 혼란은 더욱 가중 되고 있다. 그렇게 사람들의 사회심리는 변화된다. 

 사람들은 시대의 변화 속에 끊임없는 난제들과 충돌해왔다. 자본의 논리 속에 개인의 편차를 만들어냈고 이 편차로 인해 개인간, 공간의 부재를 얻게 되었다. 이러한 부재들은 개인에게 박탈감과 상실감을 주었고 심리적 부재에 시달리게 만들었다. 또한 이러한 상황들은 사람들에게 위기와 삶의 큰 영향도 주었다. 하지만 이러한 위기 속에서 사람들은 적응하며 극복해왔고 자신의 공간을 지키기 위해 싸워가며, 심리적 불안정 상태를 회복 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최근 작품들은 이러한 개인의 심리적 위기에 관한 작업들이다. 물리적인 공간 속에 있지만 정신적인 이탈과 일탈들이 반복된다. 그 경계에 아슬아슬하게 걸쳐있는 개인의 이야기이다. 작품 속의 공간은 현재 인간의 심리적 투영이자, 재현이며, 복제이다. 이와 같은 허구적 공간이자 가상의 공간은 하나의 무대이며 재현된 공간에서 배우들이 들어서고 서사가 있는 공간으로 표현된다. 무대 속의 사물과 공간, 재현된 사건들은 그 관계에서 나오는 시간적, 공간적 구조에 부합되며, 구조와의 관계는 심리적 거리감을 나타낸다. 이 거리감은 관객과 작품 그리고 작가의 거리감이기도 하며 무대를 바라보는 시각에서 지각으로 변화되는 시점이다. 그리고 관객과 소통을 위한 거리이기도 하다 

- 작가노트

문화체육관광부 X 예술경영지원센터 본 사이트는 작가와 화랑·대여업체의 연계를 위한 오픈 플랫폼(BtoB)입니다.